우리는 길 떠나는 인생 - 황혼의 인생 고백 - 언제 떠나는지 서로 몰라도 가다보면 서로 만나 웃기도 하고 울기도 하고 Though we don't know when each shall part away We meet, while on this journey We laugh, we even cry. 더 사랑해 줄 걸 후회할 것인데... 왜 그리 못난 자존심으로 용서하지 못하고 이해하지 못하고 비판하고 미워했는지... Should have loved more... Regrets we shall all have... Why have we clung on to vain pride Failing to forgive, failing to understand Criticizing hating? 사랑하며 살아도 너무 짧은 시간 베풀어 주고 또 줘도 남는 것들인데... Our time's too short even when spent it all in loving, Too much shall remain still even after giving and giving away... 왜 욕심으로 무거운 짐만 지고 가는 고달픈 나그네 신세인가? 그 날이 오면 다 벗고 갈텐데... Yet why on earth, we live weary lives heavy laden with loads of desires, Which we all in the end will take off to leave behind when the day comes... 무거운 옷도 화려한 명예의 옷도 자랑스러운 고운 모습도... Heavy clothes too Glorious consumes of honors, Once proud and beautiful images as well... 더 그리워하며 더 만나고 싶고 더 주고 싶고 보고 또 보고 따듯이 위로하며 살아야 하는데... We should have lived, yearning more Wanting to meet more often, Desiring to give more, Looking at each other more, Comforting more tenderly... 왜 그리 마음의 문만 닫아걸고 더 사랑하지 않았는지 아니 더 베풀지 못했는지 Why have we shut up our heart's doors Loving no more Giving no less...? 천년을 살면 그러할까? 만년을 살면 그러리요? Will we do so, given thousand years to live? Or given ten thousand years to live? 사랑한 만큼 사랑 받고 도와준 만큼 도움 받는데 심지도 않고 거두려고만 몸부림쳤던 부끄러운 나날들... We're loved as much as we love, Helped as much as we help. Oh, those shameful days When we writhed to get more, even when having planted none... 우리가 서로 아끼고 사랑해도 허망한 세월인 것을... Time's so futile though we cared each other much loving so dearly. 어차피 저 인생의 언덕만 넘으면 헤어질 것을 We will have to part in the end as soon as we go yonder the hill of our lives. 미워하고 싸워봐야 상처난 흔적만 훈장처럼 달고 갈텐데... Hates and fights that we did become scars that we'll wear when we part as if they're medals of honor... 이제 살아 있다는 것만으로 감사하고, 이제 함께 있다는 것만으로 사랑해야지... Now we better be thankful for the mere fact that we are alive, Better love for the mere fact that we are together now. 우리는 다 길 떠날 나그네들 입니다. We are all wayfaring strangers, destined to part away. 글: 2012. 11. 07 유심 석란정 번역: 유샤인 YouShine@youshine.com 편집: 백호 cdchee@hanmail.net <오늘의 말씀> "이것이 곧 적게 심는 자는 적게 거두고 많이 심는 자는 많이 거둔다 하는 말이로다"(고후9:6) Remember this: Whoever sows sparingly will also reap sparingly, and whoever sows generously will also reap generously.(IICor. 9:6) 샬롬 2013/7/7 주일아침 백호